수면자 효과(sleeper effect) 아시나요

수면자 효과란 신뢰도가 낮은 메시지의 설득효과가 시간이 지날수록 증가하는 현상을 말합니다.

권위자나 신뢰도가 높은 출처에서 나온 메시지의 설득효과는 시간이 지나면 감소합니다.

일반적으로 처음에는 대단하게 수긍이 갔던 정보도 시간이 지날수록 그에 대한 믿음은 약해집니다.

하지만 역설적으로 처음에는 그다지 설득력이 없던 메시지가 시간이 지나면서 사실처럼 믿게 됩니다.

수면자 효과(sleeper effect)

미국의 심리학자 칼 호블랜드가 sleeper effect(수면자 효과)라는 용어를 최초로 명명했습니다.

그는 1949년에 미군에 징집된 사람들을 대상으로 육군에서 만든 선전용 영화를 보여주었습니다.

그리고 5일이 지난 후와 9주일이 지난 후의 태도를 측정했습니다.

5일이 지난 시점에서는 영화를 본 사람이나 안본 사람이나 태도 변화가 없었습니다.

하지만 9주일이 지난 후에 측정해보니 영화를 본 사람들이 안본 사람들보다 호의적인 태도로 바뀝니다.

즉, 시간이 지날수록 출처에 대한 기억이 희미해져서 정보에 대한 신빙성과는 상관없이

메시지의 내용만 기억하게 된다는 것입니다.

회사나 단체에서 내가 처음으로 의견이나 아이디어를 내놓았을 때는 별로 관심이나 반응을 보이지 않다가

시간이 지나고나서 다른 사람이 내가 말했던 의견이나 아이디어를 마치 자신의 것인 양

이야기하는 경우를 종종 보게 됩니다.

이처럼 다른 사람의 의견이나 생각을 자신의 것으로 착각하는 것도 수면자 효과입니다.

수면자 효과는 광고와 마케팅 분야에서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습니다.

광고를 본 소비자는 광고 노출 후에 즉시 제품을 구매하는 것이 아니라 시간이 지나면서

그 브랜드나 제품에 대한 광고 효과가 나타납니다.

그래서 광고를 제작하는 사람들은 소비자들의 기억에 남을 핵심적인 메시지를 만드는데 주력합니다.

그리고 선거운동에서 흑색선전이 사라지지 않는 이유도 수면자 효과와 관련이 있습니다.

사람들의 머릿속에 부정적인 내용이 일단 입력되면 시간이 지나면서 흑색선전의 출처는 잊어버리고

부정적인 내용을 사실로 착각하는 효과가 나타나기 때문입니다.

정보에는 정보의 내용과 그 데이터의 출처나 속성을 알려주는 메타정보가 함께 포함되어 있습니다.

그런데 시간이 지나면서 메타정보에 대한 기억이 사라져서 오로지 정보의 내용만 기억하는 것입니다.

관련 글

4대보험 취득신고 기한 아시나요

재미있는 유머 시리즈 1탄

청약 부양가족 기준 알아볼까요

댓글 남기기